웃어줄 수 있어?

2009. 10. 26. 23:26 - 엄작가 dbjang


난 그냥 좋을뿐이야.
아무것도 바라는 거 없는데.
얘기하는 것 만으로 좋던데?
얼굴 마주보고.
그냥 웃는 얼굴이 좋아.
그러니깐 날 위해서 웃어줘.
그럴 수 있니?
나를 위해서?

'끄적이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단지 난.  (0) 2009.11.10
우표  (0) 2009.10.29
웃어줄 수 있어?  (0) 2009.10.26
손편지  (0) 2009.10.23
종이접기  (0) 2009.10.15
개인적인 공간.  (2) 2009.09.28

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

끄적이기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