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 내 아이의 IQ와 EQ를 높이는 PQ 부모 수업

2016. 7. 1. 23:48 - 엄작가 dbjang

내 아이의 IQ와 EQ를 높이는 PQ 부모 수업
국내도서
저자 : 조진형
출판 : 타래 2015.05.01
상세보기

 

 

사랑은 주고 받는 것이 아니다. 주고받는 것은 사랑이 아니라 선물이다.

"나는 네가 있어 행복하단다" 이 말이면 충분하다. 갓난아이에게 기대하는 것이 아무것도 없기 때문에 무슨 짓을 하더라도 예쁘다.

 

부모가 받는 양육 스트레스와 화의 분출은 부모의 역할을 수행할 때 나타나는 피할 수 없는 일상적인 것으로 스트레스 자체보다는 스트레스 대처 능력이 중요하고 화의 절제보다는 화의 조절능력이 더 중요하다.

 

화는 쓰레기가 아니라 신이 내린 선물이요, 삶의 에너지다. 죽은 사람이 화내지 않듯이.

 

나팔꽃 : 밤새도록 불을 밝혀두면 아침에 나팔꽃이 피지 않는다. 어둠을 먹지 못한 나팔꽃은 아침이 되어도 꽃을 피울 수가 없다. 인간이 겪게 되는 좌절감은 나팔꽃의 어둠과 같은 것이다.

 

셀프토크를 해보자. 자신의 스마트폰에 '나는 험한 세상의 등대'를 써두고 읊조리기.

 

식시오관 : 사대부들의 밥상머리 교육

1. 감사하라.

2. 맛 치레하지 말라.

3. 배불리 먹지 말라.

4. 밥이 약이다.

5. 어진 마음으로 먹어라.

 

오드리 헵번이 숨을 거두기 전에 아들에게 읽어주어 유명해진 시.

예쁜 입술을 갖고 싶으면, 친절한 말을 하라.

사랑스런 눈을 갖고 싶으면, 사람들의 장점을 찾아라.

날씬한 몸매를 갖고 싶으면, 네 음식을 배고픈 사람과 함께 나눠라.

아름다운 머리카락을 갖고 싶으면, 하루 한번은 어린이가 네 머리를 쓰다듬게 하라.

바른 자세를 원하면, 결코 혼자 걷는 게 아님을 잊지 말고 걸어라.

어떤 일이 있어도 사람들은 치유되어야 하며, 새로워져야 하며, 회복되어야 하며, 교정되어야 하며, 구원되어야 한다.

결코 한 사람이라도 버림받아서는 안된다.

기억하라, 만약 네가 도와줄 손이 필요하다면 팔 끝에 달린 손을 이용하면 된다.

네가 어른이 되면 네 손이 두 개인 까닭을 알게 될 것이다.

한 손은 너를 돕는 손이고, 한 손은 남을 돕는 손이다.

 

 

'느끼기 > 2016' 카테고리의 다른 글

6월에 읽은 도서  (0) 2016.07.01
5월에 읽은 도서  (0) 2016.07.01
40. 내 아이의 IQ와 EQ를 높이는 PQ 부모 수업  (0) 2016.07.01
4월에 읽은 도서  (0) 2016.07.01
35. 끝내는 엄마 vs 끝내주는 엄마  (0) 2016.04.04
3월에 읽은 도서  (0) 2016.03.04

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

느끼기/2016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